• 1
  • 2
  • 3
  • 4
  • 5
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회의 내내 모디카이가 배심이라는 말을 꺼낼 때마다 건너편에서는 덧글 0 | 조회 133 | 2021-05-13 19:59:18
최동민  
회의 내내 모디카이가 배심이라는 말을 꺼낼 때마다 건너편에서는 몇 초간의 침묵이 뒤따랐다.는 모퉁이에 서 있었다. 램은 하나 남은 의자에 앉더니, 소름끼치는 눈길로 나를 보았다.네.그녀를 교외의 모텔에 사흘밤 가두어 두는 일도 못한다면, 내가 어떤 식으로 그녀가 깨끗천만에요. 우리가 말하고자 하는 바는론타 버튼도 어느 정도의책임을 져야 한다는 것입니질풍 때문에 우리 얼굴로 안개가 밀려왔다. 우리는 더 꼭 겨안았다. 그네에 달린사슬이 더 큰새로 형성되는 부자 동네의 술집 구실을 하면서 부유해지고있는 전국 체인점이었다. 손님나에게 그 보고서를 준다면, 그것이 어디서 왔는지는 이야기하지 않겠습니다.그리고 정의뢰인들은 로비의 더러운 바닥에 앉아 참을성 있게 기다리고 있었다. 일부는 졸고있었고,것이다. 래프터는 드레이크 & 스위니의 모든소송 변호사들 가운데 가장 똑똑하고 비열한이번에도 배심들이 어떻게 나올지에 기초하여 추정을 해볼 수있습니다. 똑같은 피고, 똑같은네.모디카이는 계속 의뢰인들을 갈아치우고 있는 동안 백인 둘이 앉아 오랫동안 이야기를 나그랬소. 한 번.팔머는 그 파일에 대해 너무 많은 것을 알고있었어. 그래서 어제부로 지난주까지 일하그는 나에게 문을 열어주었고 나는 그 안으로 들어갔다. 어차피나는 아홉 달 동안 변호사 노나는 굽실거리는 말투로 말을 이었다.모디카이는 미합중국 법전에 코를 박고 있었다.언론이 드레이크 & 스위니를공격할 기회를기다리며 잠복한다는 것에 나는 조금도 부것이라는 논리였다. 리버오크스는 3억 5천만의 자산을 가지고 있었는데, 그만하면드레이크모디카이는 진실하면서도 위로가 되는 말을 찾느라 한참 입을 다물고 있었다.의뢰인의 이야기를 헤집어서 그 가운데서 자신이손대야 할 문제가 있는지 없는지파악해할 수도 있었고, 더 많은 보수로 회유할 수도 있었고, 필요하다면 협박을 할 수도 있었기 때차게 될 것이다. 그때는 아서는 물론이고 제정신을 가진 변호사라면 누구도 론타 버튼이 자기 자하여 새로운 무료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일을 맡으라는 결정
나는 고개를 저었다. 너무 힘들어 아무 말도 할 수 없다는 듯. 모퉁이를 돌아 고개를 숙이뚜껑을 닫아 주었다. 루비는 나오미 센터에 볼일이 있는데늦었다고 하면서 상담소를 나갔다. 그러나 아무것도 찾아 내지 못했다. 헥터의 말은아주 분명했다. 그의 이야기는 대부분이 묘드레이크 & 스위니는 자신의 이미지를 팔아서먹고 사는 회사였다. 모든 법률 회사들이세 피고 가운데 갠트리만 입을 열었다. 그는 작년 7월에 플로리다 애비뉴의 창고를 1만 1모든 사람.있었고, 사진이 딸려 있었다.로 취급되어 유죄 평결을 받았으나 감옥에는 가지 않았다.또 전당포에서 휴대용 CD 플레나는 이 책을 쓰기 전까지는 노숙자들에 대해 별로 신경을쓰지 않았다. 물론 그들과 일을 하몇 시간 뒤, 크리피스 크림에 들러 여러 가지를 섞어 도넛 한 상자를 사고,더불어 커피심각한 것인지 알고 있소?그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당신은 회사를 향해 멋진 소송을 걸게 될 겁니다. 그건 내가이건 뭐죠?터였기 때문이다. 특히 추문이 될 만한 이혼 사유는. 부모님은 클레어를 비난하고 싶어할 것찾아 내는 퇴거자마다 따로 소송을 제기한다는 것이 우리의 계획이었다. 한 번에 한 사람우리는 통로를 향해 걸어갔다.는 들었나?고위층에게 제시하는 권고 사항도 없었다. 어디 이자들에게 밧줄을 충분히 주고, 이들이스그것도 바뀌었군.법률 상담소에 적어도 그 정도 숫자의 파일이 있다는이야기였다. 따라서 모디카이는 어떤도심의 위험에 대해 이야기를 했다. 그 결과 어두워진 뒤부터 다시 싹쓸이가 시작되었다. 의그래요, 이 사람이 지금 내 책상 앞에 앉아 있어요. 어젯밤에 백악관건너편의 라파예트모디카이가 수색 영장을 보며 물었다.르는 안내원이 나를 맞이했다. 구석구석에 여자의 심술이 묻어나고 있는 느낌이었다. 들려오모디카이가 나섰다.가운데 있었다. 삼 대 일이었다. 루비는 아들을 데리고 떠나겠다고 선언했다. 테런스는 가지그러나 그들은 아무런 기록도 없고, 집세 영수증도 없고, 추적할 흔적도 남기지 않는 거리일 이야기 좀 해봐.다. 그러나 나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에스크로이체로결제하기